News Today

인포뱅크, 씨앤벤처파트너스, 비티씨인베스트먼트, 1982 Ventures와 다자 업무협약 체결

인포뱅크(대표 박태형)가 씨앤벤처파트너스, 비티씨인베스트먼트와 함께 동남아시아의 초기기업 투자 전문 벤처캐피탈인 1982 Ventures(대표 허츤 파워, Hertson Power)와 다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인포뱅크, 씨앤벤처파트너스, 비티씨인베스트먼트는 본 협약으로 1982 Ventures를 통한 동남아시아 자본의 투자 유치 및 국내 스타트업들의 전략적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지원한다. 또한 동남아시아 유망 스타트업들에 대한 투자 포트폴리오 확대 및 이들의 국내 진출 활동도 도울 예정이다.

1982 Ventures는 싱가포르에 기반을 둔 벤처캐피탈로서 동남아시아의 핀테크 스타트업에 중점적으로 투자를 하고 있다. 동남아시아 내 다수의 핀테크 기업 관련 직접 투자 및 클럽딜을 주도한 실적을 보유하고 있으며, 특히 유망한 초기 핀테크 스타트업 발굴 및 투자에 집중하고 있다.

인포뱅크는 정보통신산업진흥원에서 주관하는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 지원 사업인 K-Global  액셀레러이터를 통해 씨엔벤처파트너스, 비티씨인베스트먼트 그리고 동남아시아의 파트너사인 킬사 글로벌(KILSA Global)과 함께 Tri-Accel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1982 Ventures와 인연을 맺었다. 해당 프로그램이 종료된 이후에도 이번 협약을 토대로 동남아시아와 한국 간 스타트업 협력 모델 구축을 위해 지속적으로 전략적 파트너관계를 이어갈 예정이다.

인포뱅크 iAccel의 길창군 이사는 이번 업무협약에 대해 “세계 3위 규모의 시장이자 고성장 시장인 동남아시아는 글로벌 스타트업 생태계에서도 그 중요성이 점차 대두되고 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인포뱅크, 씨엔벤처파트너스, 비티씨인베스트먼트에서 투자 및 엑셀러레이팅을 하고 있는 기업들의 동남아시아 진출 및 투자 유치를 위한 기틀을 마련하겠다”며 “특히 1982 Ventures는 동남아시아의 초기 스타트업의 투자 선두주자이자 핀테크에 전문성을 가지고 있는 벤처캐피탈인 만큼, 핀테크나 프롭테크 기업들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1982 Venutres의 창업자이자 공동 대표인 허츤 파워(Hertson Power)는 “한국 스타트업의 투자 및 육성을 이끌어 나가고 있는 인포뱅크, 씨앤벤처파트너스, 그리고 비티씨인베스트먼트와 함께 협력할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 이들과의 공동 리더십을 통해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동남아시아 시장의 중요성을 인지하는 스타트업과 투자자들이 계속 증가하고 있는 만큼 이번 협약이 한국-동남아시아 간 글로벌 파트너십의 좋은 사례가 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Comments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