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oday

차이커뮤니케이션, 사업부별 사옥 분리… 새 비전과 사업 영역 안정화 목적

AD-Tech 기반의 디지털 종합광고회사 차이커뮤니케이션이 사업부별 사옥을 13일자로 분리한다고 10일 밝혔다.

차이커뮤니케이션은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12월 13일, 차이가 사업부별로 사옥을 분리, 이전한다”면서 “차이의 새로운 비전과 사업 영역의 안정화를 위해 ‘플랫폼C(캠페인 본부)’와 ‘플랫폼P(퍼포먼스 본부)’라는 명칭으로 사업부문을 나눠 전문성을 강화할 방침”이라고 언급했다.

기존 브랜드 본부와 콘텐츠 본부는 ‘플랫폼C’라는 신사옥(논현로 132길 40)으로 이전하며, 현재 사업장 ‘플랫폼P(학동로 43길 6)’는 디지털 퍼포먼스와 AD-Tech, Data-Lab 사업 중심의 퍼포먼스 사업부로 새롭게 개편한다.

*플랫폼 C (캠페인 본부)주소: 서울 강남구 논현로 132길 40Brand 본부, Contents 본부, Idea 본부,Visual Contents 본부

*Platform P (퍼포먼스 본부) 주소: 서울 강남구 논현동 학동로 43길 6 (221B 애비뉴)Performance 본부, Tech 본부, Design본부,Management 본부

Author
김관식 기자

김관식 기자

디지털 인사이트 편집장, 한국잡지교육원 전임교수, UX 라이팅 전문 기자. 지난 20년, 여러분이 주신 사랑 감사합니다. 앞으로 20년, 여러분이 주실 사랑 기대합니다. 잘 쓰기보다 제대로 쓰겠습니다. 당신과 제가 살아가는 곳의 이야기라면 그 무엇이라도 환영입니다. seoulpol@wirelink.co.kr

Comments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