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X & Design

<북유럽을 그리다 22> – Summer Night

ⓒSangwoo Cho

북유럽의 여름은 그야말로 완벽하다. 덥지도 습하지도 건조하지도 않으며 밤늦도록 하늘에 해가 떠있다. 가히 최고의 조건이라 할 수 있다. 북유럽의 긴 겨울을 충분히 보상해주듯 여름의 나날들은 그야말로 찬란하다. 이들은 그 소중함을 잘 알기에 충분히 감사하며 만끽한다.

북유럽 도심 속의 공원들은 바로 그 찬란한 여름을 즐기기에 부족함이 없다.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공원은 호수를 품고있는 곳이다. 카약·낚시·하이킹·수영·캠핑·승마 등 다양한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기 때문. 굳이 멀리 나가지 않더라도 집 근처에서 퀄리티 높은 자연을 즐길 수 있는 것, 분명 매력적이다.

스웨덴의 두 번째 도시 예테보리(Gothenburg)의 Delsjö 공원도 그 중 하나다. 아름다운 스칸디나비아의 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공간이자 북유럽 사람이 여가를 즐기는 진짜 모습을 엿볼 수 있는 곳이기도 하다. 언젠가 북유럽 도시를 방문한다면 현지인 모드가 돼 유명 관광지가 아닌 주택가 공원을 찾아보자. 북유럽 사람이 여름을 즐기는 진짜 모습을 보게 될 지도 모른다.

웹사이트. Delsjö 공원

Comments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