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oday

MZ라고 부르지 말아주세요. Z세대는 남다르니까!

-세대별 이용 클래스 서비스 유형 분석
– Z세대 오프라인 이용 비율 높게 나타나
– Z세대 인기 오프라인 클래스 분야 1위 댄스·뮤직
– 뷰티·마인드·펫, 요리·공예·취미 분야도 Z세대서 인기

러닝 크리에이터 플랫폼 탈잉(대표 김윤환)이 세대별 이용 클래스 서비스 유형을 살펴본 결과 Z세대는 오프라인 클래스를, M세대와 X세대는 VOD 클래스를 선호한다고 12일 밝혔다.

탈잉은 최근 3년간 △Z세대(1996년 ~ 2010년) △M세대(1983년~1995년) △X세대(젊게 살려는 40대)가 클래스를 즐기는 서비스 유형(오프라인 클래스 및 VOD 클래스)을 살펴봤다. 그 결과 Z세대(1996년 ~ 2010년)는 오프라인 클래스의 수강 비율이 56%로 VOD 클래스 수강 비율(44%)보다 높았다.

이는 M, X세대와는 비교되는 결과였다. M세대와 X세대 모두 VOD 클래스 수강 비율이 각각 62%(M세대)와 82%(X세대)로 오프라인 클래스 수강 비율 38%(M세대)와 18%(X세대)보다 높았다.

이로써 Z세대가 소비에 있어 경험을 중요시한다는 점을 확인할 수 있었다. 실제 Z세대는 스마트폰을 신체의 일부처럼 사용해 포노사피엔스(phono sapiens)라는 불리는 신인류로 칭해지지만, 전원을 끄면 사라지는 디지털 세상보다 직접 만지고 체험할 수 있는 ‘실제’의 오프라인 공간을 더욱 흥미로워한다.

카테고리 영역에서도 직접 체험하며 즐길 수 있는 영역이 인기를 끌었다.  Z세대가 오프라인 클래스에서 가장 많이 결제한 카테고리는 △댄스·뮤직(36%)이었고, 뒤이어 △뷰티·마인드·펫(21%) △요리·공예·취미(11%)로 꼽혔다. 특히 △댄스·뮤직 및 △뷰티·마인드·펫 카테고리 영역의 클래스 결제 비율이 57%로 과반수 이상을 차지했다.

이에 Z세대의 3자기(자기만족·자기탐구·자기계발) 현상도 함께 확인할 수 있었다. 자신의 모습을 사랑하고 자기표현에도 확실한 Z세대가 댄스나 보컬 수업 혹은 퍼스널컬러와 같은 클래스 등을 통해 자신을 탐구 및 표현하며 자기를 계발하고 만족감을 느끼고 있는 것이다. 실제 탈잉의 댄스·뮤직 카테고리에는 K-POP댄스를 비롯해 힙합댄스, 폴댄스, 발레, 성악, 판소리, 뮤지컬 등의 클래스가 마련돼 다양한 경험을 원하는 Z세대의 욕구를 충족시키고 있다.

반면 VOD 클래스 이용 비율이 높은 M세대와 X세대는 VOD 클래스 중 △재테크·투잡 △실무·취업·자기계발 △드로잉·사진·글 등의 클래스의 결제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특히 두 세대의 △재테크·투잡 결제 비율은 M세대 46%, X세대 56%로 높게 나타나, 재테크 및 투잡 클래스에 대한 M,X세대의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Comments
  • digitla-insight-202102-offline-ads-inpix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