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oday

1분 1초가 소중한 당신을 위한 선물 ‘클래스101+’

부지런한 삶을 사는 ‘갓생’, 자기개발과 루틴으로 일상을 가꾸는 ‘일상력 챌린지’ 등에 주목,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이 트렌드다. 이는 ‘나’ 자신을 중요하게 생각하며 나를 위해 소비하는 특징이 두드러지는 MZ세대가 주도하는 흐름이다.

무제한 클래스 구독 서비스 ‘클래스101+

자신의 일상을 가꾸고 관리하는 분야의 범위가 넓어진 것은 물론 MZ세대는 일상 속 ‘성취’와 ‘경험’에 대한 가치를 높게 평가하고 있다. 실제 조사 결과 ‘사소한 성취도 내 삶에 큰 의미가 된다’에 70.3%가 긍정을 표했으며, ‘자기개발이 꼭 대단한 목표를 가질 필요는 없다’는 의견도 65.8%를 차지했다. 즉 자신이 원하는 삶을 꾸려가기 위해 필요한 활동의 규모나 어려움의 강도보다는 얼마나 꾸준히 성취할 수 있고,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지에 대한 가치를 더욱 높게 평가하고 있다는 의미기도 하다.

이처럼 자신만을 위한 탄탄한 일상력과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을 꾸리고 싶어 하는 특징에 따라 일상 속에서 자신의 시간을 알차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해주는 다양한 서비스와 플랫폼에도 관심이 높다. 특히 끊임없이 배우고, 자기계발을 위해 아끼지 않는 MZ세대들의 경우 바쁜 일상 속에서도 부담 없이 관심 분야를 배워볼 수 있는 온라인 클래스 플랫폼에 관심이 높게 나타났다.

1분 1초가 소중한 MZ세대
그들의 일상에 녹아 든
구독 라이프 ‘클래스101+’

세상의 모든 취미가 모여있는 클래스101

최근 온라인 클래스 플랫폼 클래스101이 이러한 트렌드에 발맞춰 19,000원에 약 4천개의 클래스를 무제한으로 들을 수 있는 구독 서비스 ‘클래스101+’를 선보였다. 이로써 자기계발에 관심이 높은 소비자들의 다양한 배움에 대한 니즈를 충족하고, 바쁜 일상 속 희망 시간 및 공간 제약 없이 배울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한 것.

클래스101로 높이는 삶의 질

‘클래스101+’은 ‘세상의 모든 것에는 배움이 있다’는 철학을 기반으로 제약 없는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크리에이티브(취미), 머니, 커리어, 키즈 등 다양한 분야 클래스를 제공한다. 또한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최고 크리에이터들의 고퀄리티 클래스를 개발해 구독자에게 색다른 경험은 물론 자기 계발의 기회를 넓힐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아울러 온라인 클래스 플랫폼인 만큼 시공간의 제약 없이 즐길 수 있어 자신의 일상 속에 알맞게 활용이 가능한 점도 특징이다. 예로 출퇴근 시간이 1시간이 걸리는 직장인의 경우, 이 시간을 활용해 외국어 온라인 강의 혹은 재테크 클래스를 들으며 이동할 수 있다. 또한 새로운 취미를 시작하고 싶은 사람이라면 클래스를 통해 부담 없이 시작할 수 있다.

무제한 클래스 구독 서비스 ‘클래스101+

서수민 클래스101 커뮤니케이션 팀 매니저는 “구독 서비스 클래스101+는 바쁜 일상을 살고 있는 소비자가 자신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일상을 더욱 활기차게 혹은 다채롭게 꾸려갈 수 있는 기회를 선사할 예정이다”라며, “앞으로도 구독자들이 관심을 가질 수 있는 다양한 분야의 클래스를 개발 및 맞춤형 콘텐츠를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 전했다.

Author
김성지 기자

김성지 기자

디지털 인사이트 기자. 아픈 건 참아도 궁금한 것은 못 참는 ENTJ. 궁금증을 해소하다 보니 아는 것이 많아졌어요. 어제보다 오늘, 오늘보다 내일, 더욱 명확해진 인사이트로 찾아올게요. blueksj13@gmail.com

Comments
  • digitla-insight-202102-offline-ads-ninefive-95-RE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