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oday

와디즈, ‘아시아•태평양 고성장 기업’에 2년 연속 선정


와디즈(대표자 신혜성, www.wadiz.kr)는 영국 파이낸셜타임즈(FT)와 일본 닛케이 아시아(Nikkei Asia)가 선정한 ‘2021 아시아 태평양 고성장 기업’ 500개 기업 중 27위에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파이낸셜타임즈가 발표한 ‘아시아 태평양 고성장 기업’은 지난 2018년부터 글로벌 리서치 전문 기관 스태티스타와 함께 아시아 태평양 13개국 기업 중 높은 매출 성장률을 보인 500개 기업을 선정해 발표한다. 이번 조사에는 닛케이 아시아도 참여했다. 2016년 매출이 10만 달러 이상이면서 2019년 매출이 100만 달러 이상인 기업을 대상으로 매출 성장률을 계산해 매겨졌다.  


와디즈의 4년간 총 매출 성장률은 1736.9%, 연평균 성장률은 163.9%로 500개 기업 중 27위에 올랐다. 이번 순위에 오른 한국 기업은 총 22개로 국내 기업 중에서는 4위를 차지했다.

와디즈는 지난해 발표된 ‘2020 아시아 태평양 고성장 기업’에서도 31위에 올랐으며, 이번 발표로 2년 연속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특히, 최종 선정된 기업 중 핀테크 분야에서 전체 1위를 차지하며 국내 1세대 핀테크 기업으로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의 성장성과 비즈니스모델을 검증 받은 것에 의미를 두고 있다.

한편 와디즈는 올 상반기에 펀딩과 투자 서비스를 각각 별도 법인으로 분리한다. 펀딩 서비스는 신유통 서비스로, 투자 서비스는 비상장 스타트업 투자 종합 플랫폼으로서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법인 분리를 마친 뒤에는 오는 2022년 IPO를 목표로 상장 준비 절차를 밟는다.

크라우드펀딩에 참여한 메이커 지원도 확대한다. 투자 전문 자회사 와디즈파트너스는 ‘메이커 스케일업 펀드’를 조성해 생산·마케팅 자금을 지원할 방침이다.

와디즈 신혜성 대표는 “와디즈의 성장은 새로운 도전을 펼치는 메이커·서포터들과 함께 만들어낸 성과”라며 “앞으로도 스타트업, 중소기업뿐만 아니라 중견·대기업까지 기업 규모와 상관없이 기업에 필요한 지원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으로 도약하겠다”고 밝혔다.

Comments
  • digitla-insight-202102-offline-ads-megazone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