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oday

언택트 시대의 승자, 쿠팡이츠와 카러플

구글플레이가 발표한 올해의 베스트 ‘앱’과 베스트 ‘게임’으로 ‘쿠팡이츠’와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가 뽑혔다. 구글플레이가 ‘2020 올해의 베스트 앱’과 ‘2020 올해의 베스트 게임’을 비롯해 9개 부문별 최우수상 수상작을 1일 구글 플레이스토어를 통해 발표했다.

구글플레이는 매년 말 앱 부문과 게임 부문 카테고리에서 한 해 동안 많은 사용자에게 사랑을 받은 베스트 앱과 게임을 발표한다.

 ‘올해의 베스트 앱’은 ‘쿠팡이츠’(쿠팡)와 올해의 베스트 게임’은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넥슨)가 선정되며 영예의 대상을 차지했다. 특히나 올해는 코로나 19 영향으로 앱과 게임의 사용이 대폭 증가했기에 대상의 의미는 크다. 쿠팡이츠와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는 약 2주간 진행된 온라인 유저 투표로 선정된 ‘2020 올해를 빛낸 인기 앱·게임’에도 오르며 2관왕이 됐다.

맛있는 음식과 만족스러운 배달, 쿠팡이츠가 대상을 받을 수밖에 없던 이유

2020 올해의 앱

쿠팡이츠는 쿠팡의 AI과 노하우가 합쳐져 음식을 빠르게 배달하는 앱이다. 최근에는 배달 시 한 개의 주문만 처리하는 원칙을 내세웠다. 이는 높은 만족도로 이어졌다. 박대준 쿠팡이트 대표는 “쿠팡이츠가 대상 선정된 것은 맛있는 음식을 만들어 주시는 식당 사장님과 만족스러운 배달을 해주시는 배달 파트너님들 덕분이다”라며 “앞으로 고객들에게 더 좋은 서비스를 드리도록 노력하겠다”라며 수상 소감을 밝혔다.

17일 만에 1천만 명을 모은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2020년 올해의 게임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이하 카러플)는 인기 PC 게임이었던 카트라이더를 모바일로 옮긴 캐주얼 레이싱 게임이다. 카러플은 간단한 조작으로 여러 가지 드리프트를 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1천만 명의 이용자가 모으는 데 17일이면 충분했다. 200일 만에 2천만 명을 달성하며 전 세계적으로 사랑을 받고 있다. 서용석 넥슨코리아 캐주얼그룹 그룹장은 “올해의 베스트 게임 대상 선정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꾸준히 사랑받는 게임으로 서비스될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수상의 기쁨을 전했다.

코로나 19라는 시련 속에 성장한 모바일 업계

민경환 한국 안드로이드 앱·게임 비즈니스 총괄은 “올 한 해는 코로나 19의 확산으로 전 세계가 위기에 직면했지만, 모바일 생태계가 성장하게 된 시기이기도 했다”며, “앱·게임 개발사들에 감사하며, 앞으로도 국내 콘텐츠 업계의 발전을 위해 여러 앱과 게임이 많은 사람에게 사랑받을 수 있게 구글플레이는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 전했다.

이외에 구글플레이의 ‘2020 올해를 빛낸 앱·게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확인할 수 있다.

Comments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