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무형 디지털 인재를 양성하다, 매그넘빈트

이론 교육과 실제 현장 업무를 동시에 배울 수 있는 ‘일학습병행제’

실무형 디지털 인재를 양성하다
매그넘빈트

 

우스갯소리로 첫 직장에 입사한 신입사원이 가장 먼저 버려야 할 것은 ‘지금까지 배워왔던 것’이라는 말이 있다. 그만큼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실무와 단순 지식으로서의 역량 사이에는 다소 차이가 있다는 의미다. 이에 이론적인 교육은 물론 실제 현장의 업무를 동시에 배울 수 있는 ‘일학습병행제’가 최근 주목 받고 있다. 기업 입장에서도 또 구직자 입장에서도, 교육과 취업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제도이기 때문이다. 한국디지털기업협회 디지털인재개발원에서 우수한 디지털 인재 양성을 위해 시행하는 일학습병행제 시행 기업 중 우수 기업으로 선정된 매그넘빈트의 사례를 통해, 디지털 산업 실무형 인재 양성에 대해 자세히 들어본다.


적극적인 인재 양성에 나서다

매그넘빈트에서 처음 일학습병행제를 시행하게 된 이유는 무엇이었을까? 신입사원 및 입사 1년차 인력을 대상으로, 매그넘빈트에서 필요로 하는 직무별 실질적인 스킬 교육과 기본지식 교육을 동시에 실시함으로써 회사가 지향하는 직무별 적합한 인재를 적극적으로 양성하기 위함이었다. 물론 자체적으로 교육을 진행할 수도 있지만, 직무별 교육에 대해 보다 체계적이고 검증된 커리큘럼에 의한 교육 방법과 교육 이수 후 교육생(학습근로자)들에게 도움이 되는 인증 제도 등이 있는지를 검토 하는 과정에서 일학습병행제를 알게 되어 진행하게 됐다고 한다.

매그넘빈트의 일학습병행제는 연초 정기 채용을 진행한 신입사원과 입사 1년차 미만 주임급 이하 직원을 대상으로 총 8명을 선정해 연간 운영을 진행했다. 전체 교육은 현장훈련(OJT) 480시간, 이론교육(OFF-JT) 120시간 등 총 600시간으로 진행됐다. OJT 480시간의 경우 본사 내부 교육장에서 현장 교수들에 의해 진행됐고, OFF-JT의 경우 공동훈련센터(한국디지털기업협회)에서 전문적으로 교육을 실시했다.

매그넘빈트 일학습병행제 수업 현장

전체 교육의 가장 기본 목적인 ‘실질적인 교육을 통해 실무에 즉시 적용 할 수 있는 교육’을 구성하기 위해 프로젝트의 기획부터 프로토타입 제작, 디자인 구성요소 제작, UI/UX 디자인, 프로젝트 완료 순으로 커리큘럼을 구성했고, 실제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일련의 과정을 학습 하고 경험해 봄으로써 실제 프로젝트에 투입되어도 그 역할을 잘 할 수 있도록 전체 프로세스를 구성했다.

매그넘빈트의 교육과정은 매주 2~3회, 일 4시간씩 교육과 실무 프로젝트를 병행해 ‘이론 교육 -> 교육생들의 자체 학습결과 강평 -> 단위별 학습결과물 제작 -> 실무 프로젝트 투입 및 교육 결과물 활용 -> 과목 종료 시 과제물 PT -> 단위 평가 및 평가 후 재교육’ 순서의 자체 방법론에 의해 체계적으로 진행됐다.

매그넘빈트는 자체 방법론에 의해 체계적으로 교육과정을 운영했다

높은 외부평가 합격률로 증명된 매그넘빈트의 운영력

그렇다면 한국디지털기업협회 협약기업 중 매그넘빈트가 일학습병행제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비결은 무엇일까? 우선 일학습병행제는 국가에서 주관하는 제도다. 아무래도 교육 과정상 반드시 필요로 하는 산출물과 평가 등의 정형화된 가이드 라인이 있다. 이 가이드라인만 수행해도 되지만 매그넘빈트는 당초 일학습병행제의 취지에 맞게 실질적으로 매그넘빈트 내의 직무별로 적합한 실무 교육을 진행했고, 교육생에게 도움이 되는 제도 실행을 위해 가이드라인 외에도 다양한 자체 프로세스를 운영한 점이 인상적이다.

이를 테면 주간단위 학습일지만 작성하면 되는데, 매그넘빈트는 당일 교육을 완료 후에 교육 내용에 대해 교육생 스스로가 개인의 주관적인 관점에서 내용을 강평하고, 추가 보완을 필요로 하는 교육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제시하게 하는 형태로 다음 교육을 준비했다. 또한 필수 능력단위 교육이 종료되면 그간 학습했던 내용을 바탕으로 학습결과물을 가지고 개별적으로 직접 발표를 진행하기도 했다. 특히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가장 큰 이유는 무엇보다 ‘높은 외부 평가 합격률’이 아니었을까? 모든 교육이 종료되고 이수를 한 교육생들은 최종 외부 평가를 받아야 하는데, 매그넘빈트의 경우 총 교육생 8명 중 5명이 합격하는 합격률을 기록했다.

결국 일학습병행제에 대한 취지를 정확히 이해하고, 적극 공감하며 이를 실제적으로 활용하기 위한 매그넘빈트만의 다양한 노력과, 이에 호흡을 같이하며 잘 따라와준 교육생들의 높은 외부평가 합격률 등이 더해져 일학습병행제 우수기업 선정이라는 좋은 결과를 만들게 됐다.


INTERVIEW

권영선 매그넘빈트 전략컨설팅그룹 이사

김소연 매그넘빈트 디자인그룹 사원

양정연 매그넘빈트 디자인그룹 사원

 

Di: 올해 일학습병행제를 성공적으로 시행했는데, 도입 이후의 내부 만족도 및 평가는 어땠을지 궁금합니다.

현장교수 – 권영선 매그넘빈트 전략컨설팅그룹 이사
무엇보다 저희에게도 다소 생소한 제도여서 디지털기업협회의 도움을 많이 받았습니다. 이렇게 해도 되는 건지, 다른 방법이 있는지 등 초기 두 달 간은 무엇을 어떻게 교육하고 실무에 반영할 지 기업 현장교수를 비롯해 교육생들도 시행착오를 많이 겪었습니다. 그 때마다 디지털기업협회 담당자 분의 도움으로 잘 풀어 간 듯 합니다. 실제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학습을 진행 하는 게 어렵긴 했지만, 현재 교육을 이수한 신입 사원들이 각자의 프로젝트에서 그 역량을 잘 보여 주고 있습니다. 이런 결과를 봤을 때 일학습병행제를 잘 만났고 체계적으로 수행 했으며, 높은 합격률이라는 결과까지 이어져 개인적으로 상당히 뿌듯하고 보람 됩니다. 또한 기업현장교수였다는 자부심도 생겼습니다. 교육생들과 면담을 해 보더라도 스스로들 만족해하면서 현재 진행중인 프로젝트에 많은 도움이 됐다고 말합니다.

학습근로자 – 김소연 매그넘빈트 디자인그룹 사원
매그넘빈트에 첫 입사를 하며 일학습병행제에 대해 알게 되었습니다. 입사하기 전에는 제가 알고 준비하던 것과 실무는 다르지 않을까라는 막연한 두려움이 있었습니다. 업무에 대한 이해도가 부족하기에 모르는 부분은 배우면서 성장하고 싶었습니다. 그런 시기에 일학습병행제에 참여하게 되었고, 이는 업무에 대해 더 효율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주었습니다. 학습한 내용을 토대로 실제 업무에 적용시키는 것은, 교육과 활용이라는 두 가지 측면을 모두 충족시켜주었습니다. 실제 업무는 역시나 복잡하고 어려웠습니다. 하지만 업무에 대한 진행 방향, 기본기 등을 아는 것만으로도 여러 상황에 잘 대처할 수 있다는 걸 알게 되었습니다. 업무를 진행할수록 일학습병행제가 제게 큰 도움이 되어가는 걸 느끼고 있습니다.

학습근로자 – 양정연 매그넘빈트 디자인그룹 사원
처음엔 회사 업무와 일학습병행제의 학습, 두 가지를 적응하는데 학습근로자 모두 힘들어 하는 듯 보였습니다. 하지만 어느 정도 상황에 적응하고 나서는 학습에서 배운 내용들을 업무에 적용하기도 하며 업무 능률이 빠르게 상승했습니다. 학습근로자들 모두 자기 개발을 위한 학습과 업무 능력을 빠르게 향상시켜주는 것에 아낌없이 지원해준 매그넘빈트에 큰 신뢰를 느꼈으며, 이는 자연스럽게 높은 재직 만족도를 불러온 것 같습니다.

Di: 일학습병행제를 시행하며 느꼈던 아쉬운 점이나 제도 보완이 필요하다생각되는 점이 있다면?

현장교수 – 권영선 매그넘빈트 전략컨설팅그룹 이사
일학습병행제는 정해진 커리큘럼 안에서 일과 학습을 병행 해야 하는 제도 입니다. 아무래도 프로젝트 마다 다양한 상황과 변수가 있고 직무 별로도 요구 하는 그 대상 스킬이 다소 다릅니다. 따라서 특정 학습 내용만으로는 충분히 채워지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다양한 교육자료 및 업무를 이해하고 정의된 커리큘럼도 좋지만, 직무별로 상호간에 교차되어 지식을 경험할 수 있는 교육과정 등도 있었으면 합니다. 예를 들어 ‘내 친구 찾기 앱’을 기획 하고, 디자인 및 개발을 통해 마켓에 배포하는 교육과정을 들 수 있을 것 같은데요. 이런 경우는 기획부터 개발 및 론칭까지 진행해야 하는 커리큘럼인 만큼 화면 설계도 같이 경험 해보고, 디자인 및 퍼블리싱도 하면서 개발까지 경험할 수 있어 상호간 다른 직무에 대한 이해와 경험을 간접적으로 할 수 있지 않을까 싶습니다. 물론 최종 평가는 실제 직무만 평가한다는 전제 조건에서요.

Credit
에디터
큐레이터 유 민하
사진 매그넘빈트 제공
레퍼런스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
Refresh
Go to ba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