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oday

셔터스톡, 터보스퀴드 인수 통해 세계 최대 3D 마켓플레이스로 사업 확장

고품질의 콘텐츠, 도구, 서비스를 필요로 하는 브랜드, 기업 및 미디어에 솔루션을 제공하는 글로벌 크리에이티브 플랫폼 기업인 셔터스톡(www.shutterstock.com)이 터보스퀴드(TurboSquid)를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터보스퀴드를 인수함으로써 셔터스톡은 세계 최대 3D 마켓플레이스가 된다.

터보스퀴드는 20년 이상 3D 업계 선두주자로서 통합 3D 워크플로우를 제공하고 1백만 개 이상의 3D 모델과 여기에서 파생된 2D 마켓플레이스를 운영해왔으며 SaaS 기반의 디지털 자산 관리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2000년 회사 설립 이후, 터보스퀴드는 3D 모델 개발, 최적화, 게시 및 수익화를 지원하며 독점 기술을 통해 시장 출시 기간을 단축하고 개발 시간을 단축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스탠 파블로브스키(Stan Pavlovsky) 셔터스톡 CEO는 “셔터스톡은 언제나 혁신의 최전선에서 고객을 통해 크리에이티브 로드맵을 모니터링하고 있다”며, “3D, AR 및 VR 콘텐츠의 성장과 소비자 호응을 얻을 수 있는 이 혁신적인 기술의 잠재력은 매우 높다. 터보스퀴드의 플랫폼을 통해 영상, 게이밍, 이커머스 등 수많은 산업 분야에 종사하고 있는 셔터스톡 크리에이터와 마케터 커뮤니티에 3D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맷 위즈덤(Matt Wisdom) 터보스퀴드 CEO는 “셔터스톡보다 크리에이티브 환경을 더 잘 이해하는 곳은 없다. 셔터스톡의 미래를 선도하는 리더십과 기술 혁신 덕분에 터보스퀴드는 3D를 제작하고 클라우드 기반 디지털 자산 관리 솔루션을 개발하는 데 전념할 것”이라고 말했다.

터보스퀴드의 인수로 셔터스톡은 3D 모델의 주요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게 되었다. 터보스퀴드의 ‘픽셀스퀴드(PixelSquid)’ 솔루션은 3D 모델을 쉽게 활용할 수 있는 2D 형태로 제공한다. 이를 통해 이용자는 3D가 제공하는 경험과 유연성을 활용할 수 있다. 터보스퀴드의 SaaS 솔루션인 ‘크라켄(Kraken)’은 기업이 자체 모델 라이브러리를 관리하고 3D 자산 관리를 간소화하는데 활용하는 턴키 솔루션이다.

Comments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