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oday

세일즈포스, 차세대 마케팅 및 커머스 클라우드 발표

전 세계 CRM 시장을 선도하는 세일즈포스는 국내 기업들이 고객의 니즈에 따른 맞춤형 마케팅 활동을 지원하는 차세대 마케팅 클라우드와 미래형 이커머스 환경 구축을 지원하는 차세대 커머스 클라우드를 발표했다.

세일즈포스에 따르면 기업의 마케팅 예산 중 절반 이상이 디지털화에 사용될 것으로 예측되는 가운데 마케팅 클라우드 및 커머스 클라우드는 비용적, 기술적 부담을 줄이고 소비자와의 접점 강화를 지원할 것으로 예측된다. 특히 이번에 발표한 차세대 마케팅 및 커머스 클라우드는 전세계적으로 온라인 판매 규모가 4조 달러를 돌파하고 있는 현시점에서 시장과 고객의 변화에 따른 맞춤형 마케팅 및 커머스 활동에 최적화된 기능을 포함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세일즈포스가 이번에 발표한 ‘차세대 마케팅 클라우드’는 데이터 시각화 툴인 ‘인터렉션 스튜디오(Interaction Studio)’ 기능을 통해 마케팅 담당자가 고객 개개인의 니즈를 쉽고 효과적으로 파악하고 고객과 직접적으로 소통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또한, 세일즈포스는 구글과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마케팅 담당자가 데이터 활용, 고객정보 보호, 마케팅 캠페인 성과 측정 등의 업무를 보다 효과적으로 처리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차세대 마케팅 클라우드에는 대표적으로 ▲1:1 고객 맞춤형 분석 및 마케팅 ▲마케팅 성과 분석 ▲디지털 마케팅 온라인 교육 ▲카카오톡, 스냅챗 등 SNS 플랫폼 연동 메시지 발송 서비스 제공 등과 관련된 신규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차세대 커머스 클라우드’는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 환경에 맞춰 신속하고 효율적인 B2B2C 커머스 활동을 지원한다. 차세대 커머스 클라우드에서는 별도의 코딩 작업 없이 단순한 드래그 앤 드롭만으로도 이커머스 환경을 구축할 수 있으며, 동시에 투명한 재고관리 및 온라인 스토어 운영 관리가 가능하다.

특히 이번 차세대 커머스 클라우드에서는 소비자의 구매 경로와 상관없이 백엔드와 프론트엔드 간 분리된 개발 환경을 통해 개인화된 쇼핑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돕는 ‘헤드리스 커머스’ 기능을 지원한다. 이제 세일즈포스의 고객은 커머스 환경 구축에 소요되는 비용과 시간을 대폭 절감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고객의 선호도와 특성에 따라 고도로 맞춤화된 커머스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

세일즈포스 최고제품책임자(Chief Product Officer) 데이빗 슈마이어(David Schmaier)는 “디지털 기반의 비즈니스 환경을 구축하고 고객 중심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기이다”라며 “세일즈포스가 발표한 차세대 클라우드는 기업의 디지털 혁신 속도를 가속화하고, 고객에 대한 통합 뷰 구축을 지원함으로써 기업의 성장을 촉진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세일즈포스코리아 손부한 대표는 “이커머스 시장이 성장하고 있는 추세에 맞춰 맞춤형 쇼핑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디지털 역량 확보가 매우 중요하다”며 “세일즈포스는 고객 데이터 플랫폼(CDP: Customer Data Platform)을 기반으로 영업, 마케팅, 서비스, 커머스 등 고객 접점에 위치한 부서가 동일한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확인 및 활용함으로써 고객에게 보다 일관되고 개인화된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디지털 환경 구축을 지원하고 있다”라고 언급했다.

Comments
  • digitla-insight-202102-offline-ads-inpix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