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rketing & Brand, News Today

미래 세대가 만나선 안 될 공포

영상 보러가기

한 여름밤에 필요할 것 같은 서늘함을 전달하는 영상이 공개됐다. 황폐해진 벌판, 사막화가 진행된 도시, 빌딩보다 높게 쌓인 쓰레기 더미 등 지구의 종말이 찾아온 것 같은 화면이 펼쳐친다. 이는 일회용품・메탄가스 등 환경 파괴로 직결되는 것들을 과다 사용한 결과다. 많은 이가 이러한 위험을 감지하면서도 ‘아직까지는 괜찮겠지’라는 안일한 마음으로 행동하고 있다. 우리 안식처인 지구는 더 이상 안락한 환경을 제공하지 않는다.

우리가 살아왔던 지구는 환경 파괴가 진행됐지만, 생활함에 있어 와닿지 않았다. 하지만 앞으로 살아간 아이들에게는 직면한 공포가 될 수 있다. 그렇기에 스페인 라 카세타(La Caseta)는 “아이들에게 공포는 핼러윈이나 공포영화여야만 한다”고 말한다. ESG(친환경 기업)가 주목받는 요즘, 우리도 작은 것부터 차례로 실천해 보자. 미래 세대에게 녹색 지구를 선물하기 위해.

Comments
  • digital-insight-202102-offline-ads-theuber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