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oday

뭉쳐야 산다! 메타버스 콘텐츠 맛집된 브이에이코퍼레이션

– 브이에이코퍼레이션, 루트엠엔씨 자회사 편입으로 콘텐츠 기획력 강화
– 자회사 간의 강력한 시너지 효과 창출 예정

– MBN 메타버스 음악 예능 ‘아바타 싱어’ 제작 중
– 다양한 콘텐츠IP 확보로 사업 다각화를 위한 비즈니스 모델 확대

원스톱 메타버스 플랫폼 기업 브이에이코퍼레이션(VA Corporation, 대표 김동언)이 메타버스 방송 제작사 루트엠엔씨(ROOT M&C, 대표 박정훈)를 인수, 자회사로 편입한다고 9일 밝혔다. 브이에이코퍼레이션은 이번 인수로 기술 기반의 복합 콘텐츠 카테고리를 개척하고 업계 내 입지를 공고히할 예정이다.

브이에이코퍼레이션이 자회사로 편입한 루트엠엔씨는 방송콘텐츠 제작사 ‘컴퍼니코비’에서 지난해 분사한 가상현실(VR)·증강현실(AR)·확장현실(MR) 등의 실감콘텐츠 전문 제작사다. 공중파 방송사의 정규 프로그램은 물론 VR콘텐츠까지 다양한 콘텐츠 제작 노하우와 전문 인력을 보유하고 있다.

브이에이코퍼레이션은 루트엠엔씨를 인수하면서 기술 기반의 콘텐츠 기획력을 한층 강화해 제작, 배급 등 콘텐츠 제작 전반을 커버할 수 있는 종합 콘텐츠 유니온을 구축했다. 또한 유기적인 비즈니스 협업으로 버추얼 프로덕션 및 기술력 기반의 콘텐츠 제작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총 9개 자회사 간의 강력한 시너지를 바탕으로 제작 속도와 완성도를 끌어올리며 영화, 드라마 외에도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콘텐츠 제작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현재 브이에이코퍼레이션은 루트엠엔씨와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메타버스 음악 예능 프로그램 ‘아바타 싱어(Avatar Singer)’를 제작 중이다. 2022년 6월 말 매일방송(MBN)에서 공개할 예정이다.

브이에이코퍼레이션 김동언 대표는 “앞으로 브이에이코퍼레이션은 루트엠엔씨를 포함한 산하 자회사와 긴밀한 네트워크를 구축해 나갈 것”이라며 “보유 기술 융합 및 밸류체인을 강화하고 다양한 콘텐츠 IP 확보해 사업 다각화를 위한 비즈니스 모델을 확립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브이에이코퍼레이션은 루트엠엔씨 외에도 VFX(시각특수효과) 전문 기업 ‘모팩(mofac)’, 영화 투자배급사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와 종합 콘텐츠 제작회사 ‘포커스엑스’, 정호연과 조진웅 등이 소속해 있는 ‘사람엔터테인먼트’와 김혜준, 박진주, 장영남 등이 소속해 있는 ‘앤드마크’, 모션 그래픽 제작 전문기업 ‘코스믹레이’, 브랜딩 전문기업 ‘허스키폭스’, 종합광고대행사 ‘마스워커’ 등을 자회사로 보유하고 있다.

Author
신주희 기자

신주희 기자

디지털 인사이트 기자. 흥겹고, 흥미롭고, 흥하는 콘텐츠를 사냥합니다. 마케팅, 광고, 트렌드 등 재밌는 아이디어를 쉽고 풍부하게 녹여내겠습니다. 오늘도 흥흥한 하루 되세요! hikari@ditoday.com
Comments
  • digitla-insight-202102-offline-ads-VW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