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oday

리워드 광고 플랫폼 1위 ‘버즈빌’, 사상 최대 분기 실적 달성

리워드 광고 플랫폼 ‘버즈빌’이 2021년 1분기 사상 최대 분기 실적을 달성했다고 29일 전했다.

버즈빌은 으로 2021년 1분기에 191억원 매출을 올렸다. 이는 2019년 1분기(55억원), 2020년 1분기(76억원) 매년 증가한 매출을 보이며 성장 중인 리워드 광고 플랫폼 1위 기업이다.

버즈빌은 1분기 호실적에 대해 △핀크럭스 인수를 통한 매출 증가 △AI 기반의 광고 효율 개선으로 인한 대형 커머스 광고 수주 △신한페이판, 네이버파이낸셜 등 공격적인 파트너사 제휴 확대 △라이브커머스, 리타겟팅 광고 상품 등 최신 트렌드에 부합하는 발 빠른 신상품 출시 등이 주효했다고 평가하고 있다.

이관우 버즈빌 대표는 “버즈빌은 AI 기반의 애드테크 전문성을 바탕으로 리워드 광고를 선도하면서 입지 강화에 힘쏟고 있다”며 “앞으로 AI 기술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를 통한 광고 효율 개선, 네이버페이 포인트와 같은 범용 포인트 제휴로 양적 성장, 커머스, 금융 등 주요 광고시장 점유율 확대 등을 통해 2021년 매출은 2020년의 2.5배 수준인 800억원을 상회할 것으로 예상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버즈빌은 지난 12월 모바일 리워드 플랫폼 핀크럭스를 인수해 애드네트워크 사업을 확장하고 기술을 고도화해 광고주에게는 더 많은 고객을 도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2012년부터 국내 이동통신 3사를 비롯해 ‘OK 캐쉬백’ ‘엘포인트’ ‘CJ ONE’ ‘해피포인트’ ‘라인’ 등 유수의 멤버십 서비스 기업을 포함, 전 세계 100개 이상의 프리미엄 퍼블리셔를 보유 중이며 ‘네이버 웹툰’ ‘토스’ ‘핀크’ 등 신규 퍼블리셔에게도 더 많은 광고 수익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Comments
  • digitla-insight-202102-offline-ads-sandoll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