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종합광고대행사 펜타클, 논현동으로 사옥 이전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News Today

디지털 종합광고대행사 펜타클, 논현동으로 사옥 이전

디지털 종합광고대행사 펜타클이 강남구 논현동에 새 둥지를 틀었다. 지난 2004년 메가존 광고사업부로 출범한 이후 16년 만에 첫 단독 사옥 이전으로, 사업 확장에 따른 인원 수용을 위해 결정했다. 펜타클은 분산된 사무공간을 하나로 통합하고 부서 간 업무 시너지를 높여 성장을 모색할 계획이다.

이번에 이전하게 될 사옥은 연면적 2977㎡(약 906.6평)에 지하 2층, 지상 5층 규모이며 단독 건물로 사용한다. 지상 5층은 임직원을 위한 자연 친화적인 휴게 공간을 조성하고 4층에는 디지털 영상 제작과 3D, 그래픽 작업이 가능한 전문 스튜디오가 들어선다. 다양한 회의실은 물론 업무 효율을 위한 개인용 포커스룸과 폰부스 등을 곳곳에 마련했다. 건물 1층은 임직원 전용 카페테리어와 개방형 미팅룸을 설치하고, 나머지는 사무 공간으로 활용한다.

펜타클 측은 직원 간의 원활한 커뮤니케이션을 할 수 있는 공간이 되도록 구조를 설계했다고 전했다. 실제로 사무실 내 칸막이를 없애고 회의실은 모두 투명한 유리벽으로 마감했다. 공용 공간을 확대해 구성원 간 협업 시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업무 몰입을 위한 1인용 포커스룸을 마련했다. 또, 공유오피스 개념을 도입해 지정되지 않은 공간에서도 업무할 수 있도록 유연한 환경을 제공한다.

차상훈 부사장은 “이번 사옥 이전은 독립 광고 회사로써 펜타클의 재출발을 의미하며, 직원 간 소통과 비즈니스 확대의 기틀을 닦는 공간으로 거듭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펜타클은 클라우드 전문 기업(MSP) 메가존 광고사업부로 2004년에 출범해 데이터 기반의 종합광고대행 서비스와 CF 제작, 브랜드컨설팅, CG(3D/AR/VR) 콘텐츠 제작 등 디지털 매체를 통한 미디어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국내 최초로 2010년 세계 3대 광고제인 ‘뉴욕페스티벌’ 디지털 부문에서 수상하고 스티비 어워드, 애드페스트, 스파익스아시아, 에피어워드 코리아, 대한민국 광고대상, 서울 영상 광고제 등 국내외 다수 광고제에서 이름을 알린 바 있다.

Comments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