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oday

네오사피엔스, 웅진씽크빅과 AI 음성 합성 오디오북 제작

인공지능 음성 전문 기업 네오사피엔스(대표:김태수)가 웅진씽크빅과 함께 AI 음성 합성 기술을 기반으로 한 오디오북을 제작했다. ‘영리한 아이가 위험하다’와 ‘군주론’으로 총 두 권이다. ‘영리한 아이가 위험하다’는 극심한 경쟁에 시달리는 현대 사회 속 영리한 아이들이 겪는 문제를 설명하고 부모의 올바른 역할을 제시하는 지침서다. ‘군주론’은 저자의 신랄하고 냉철한 정치론으로 지금까지도 깊은 교훈을 주는 현실 정치의 경전으로 알려져 있다.

양사는 음성 콘텐츠 수요가 높아지는 추세에 따라 오디오북 시장의 발전 가능성에 주목했다. 특히 AI 음성을 통해 오디오북 시장을 새롭게 개척하고자 이번 프로젝트를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오디오북 시장은 빠르게 성장하고 있지만 제작시간 및 비용 부담, 기술적 한계가 고질적인 문제였다. 그러나 이번 오디오북 제작 과정에서는 자연어 처리와 음성 합성, 맥락 인식 등 네오사피엔스만의 AI 음성 합성 기술이 적용돼 듣는 사람으로 하여금 실제 성우가 연기한 것 같은 감정 표현을 느낄 수 있다. 해당 오디오북은 네이버 오디오클립, 구글플레이 북, 알라딘 온라인 서점 등에서 구매할 수 있다.

한편, 네오사피엔스는 인공지능 성우 서비스 ‘타입캐스트(TypeCast)’를 통해 AI 음성 산업을 넘어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분야에 혁신을 꾀하고 있다. ‘타입캐스트’는 전문 성우의 목소리를 활용한 AI 음성 생성 기술을 기반으로 60여 개의 다양한 음성을 실시간 오디오 콘텐츠로 변환해 주는 서비스다. 네오사피엔스는 2019년 대교와도 오디오북 사업 제휴를 체결한 바 있으며 오디오북뿐 아니라 다큐멘터리 등 방송·영상 더빙, 뉴스 제작, 교육 콘텐츠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업을 진행 중이다.

Comments
  • digitla-insight-202102-offline-ads-ninefive-95-RE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