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oday

기존보다 UI가 강화된 ‘워크데이 익스텐드’ 발표

기업용 재무 및 인사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선도업체인 워크데이(NASDAQ: WDAY)는 신규 기능이 보강된 워크데이 익스텐드(Workday Extend)를 14일 발표했다.

새로운 기능이 보강된 워크데이 익스텐드를 통해 고객과 파트너사는 워크데이 코어 애플리케이션을 매끄럽게 연장해 각사의 고유한 비즈니스 니즈를 해소할 수 있다. 기업은 워크데이 익스텐드 내의 신규 기능인 오케스트레이션, 데이터, 로직 등을 활용해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가치를 실현하며, 직원 참여를 높이고, 조직의 민첩성을 제고할 수 있다.

깊은 확장성으로 조직의 민첩성 제고

조직의 속도는 기업이 민첩하게 움직이고 변화에 신속하게 적응하기 위한 필수 요건이다. 모든 기업은 자체의 고유한 디지털 프로세스와 트랜잭션을 갖고 있지만 오늘날 많은 기업이 재무 및 HR 프로세스와 연결하기 위해 데이터를 코어 시스템 밖으로 이동시키도록 강요한다. 그 결과 복잡성과 추가 비용발생 및 위험이 증가한다.

워크데이 익스텐드는 현재 전 세계 5천만 근로자들을 대표하는 워크데이 고객 커뮤니티의 역량을 강화, 고객이 신속하고 안전하게 워크데이 코어 애플리케이션 내에서 구동되는 새로운 앱을 개발할 수 있다. 새로운 역량과 기능을 기반으로 고부가가치 앱을 실현, 직원 참여를 높이고 경험을 간소화하면서 비즈니스 프로세스를 최적화하는 동시에 워크데이 데이터를 안전하게 써드파티 시스템과 연결한다.

이처럼 깊은 확장성으로 데이터의 맥락, 프로세스 흐름, 사용자 경험 및 보안이 그대로 유지되며, 워크데이 밖에서 구동되는 시스템이나 단순한 범용적 기능만 제공하는 시스템에 비해 개선된 앱 경험을 제공한다.

워크데이 밖에서 구동되거나 범용적 기능만 제공하는 시스템의 경우 시스템 통합을 다시 해야 하고, 사용자 인터페이스 및 보안을 합리화해야 하며 동일한 데이터의 별도 복사본을 동기화시켜야 한다. 워크데이 익스텐드를 사용하는 고객은 IT 스택을 간소화하고 재무 및 HR 데이터를 보다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으므로 기존 기술에 대한 투자를 최적화하고 위험을 최소화할 수 있다.

고부가 앱 경험을 위한 신속한 혁신 추구

워크데이 익스텐드를 구독하면 함께 제공되는 새로운 워크데이 오케스트레이트(Workday Orchestrate) 기술을 이용하면 앱 개발자가 재무 및 인사 프로세스를 워크데이 및 써드파티 시스템 전반에 걸쳐 조율할 수 있다. 이 같은 오케스트레이션은 오케스트레이션 빌더(Orchestration Builder)를 활용해서 시각적으로 개발된다. 드래그앤드롭 UI로 심플하고 코딩이 거의 필요 없는 개발자 경험을 안내하기 때문에 손쉽게 로직을 정의하고 데이터를 매핑하며 데이터 변환을 처리할 수 있다.

워크데이 익스텐드의 기대효과

신규 디지털 비즈니스 역량을 보다 신속히 개발: 워크데이 익스텐드는 워크데이 코어 아키텍처 원칙을 활용해 이를 통해 기업이 워크데이 데이터 및 프로세스를 빠르고 깊이 있게 연장할 수 있다.또한 워크데이 익스텐드 앱 카탈로그는 일반적인 비즈니스 시나리오를 지원하는 앱 템플릿과 레퍼런스 앱을 즉시 구성하고 구축 가능한 형태로 선별해서 제공한다. 워크데이 익스텐드를 사용한 고객의 경우 다른 대안 기술과 비교할 때 애플리케이션 개발 공수를 최대 75% 감축, 개발 기간을 수개월에서 수주로 단축할 수 있다.

복잡성 및 비용 감소: 워크데이 익스텐드를 이용하는 IT 팀은 새로운 앱을 개발하고 직원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여러 이질적인 앱 개발 및 구축 플랫폼, 워크플로우 및 통합 툴, 관리 시스템을 이어 붙여 사용할 필요가 없다. 따라서 기술 스택의 복잡성이 줄어들고 비용이 감소하며 더 많은 역량을 비즈니스를 위해 지원할 수 있다.

신뢰 제고: 워크데이 익스텐드를 사용하는 고객은 자사가 개발하는 앱이 신뢰받는 글로벌 워크데이 엔터프라이즈 매니지먼트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하기 때문에 보다 신뢰할 수 있다. 또, 데이터를 워크데이 밖 별도의 시스템으로 이전할 필요가 없어 보안 및 프라이버시 위험을 최소화할 수 있다.

짐 스트래튼(Jim Stratton) 워크데이 CTO는 “우리의 글로벌 고객들은 비즈니스에 맞춰 지원하는 기술을 필요로 한다. 기업을 차별화하고 기존 투자를 미래에도 보호하며 비즈니스를 위한 새롭고 혁신적인 방식을 실현하는 기술을 말한다”라며, “워크데이 익스텐드는 IT의 필요와 역량 사이에 존재하는 간극을 빠르게 메울 수 있도록 도와주기 때문에 기업이 자신 있고 안전하게 빠른 변화 속도를 유지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Comments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