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oday

글로벌 디지털 트렌드를 파악할 수 있는 ‘드림포스 2022’

-세일즈포스, 3년만의 오프라인으로 개최되는 드림포스
-포드 & 로레알 등 디지털 혁신 성공 사례 통해 초개인화 로드맵 제안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세일즈포스+’에서도 시청 가능

글로벌 CRM 리더 세일즈포스가 이달 20일부터 22일까지(현지 시간) 샌프란시스코에서 글로벌 연례 행사인 ‘드림포스 2022’를 개최한다고 21일 전했다.

세계 최대 IT 행사

2003년부터 매년 실리콘밸리에서 개최되는 드림포스는 20만명 이상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석하는 연례 최대 글로벌 IT 행사다. 세일즈포스의 신제품과 기능, 신규 파트너십, 케이스 스터디 등이 소개되며 IT산업 트렌드를 선도하는 비즈니스 리더들, 문화·예술 콘텐츠 분야의 저명한 연사들이 직접 등단해 인사이트를 공유한다.

올해는 영화배우 매튜 맥커너히(Matthew McConaughey), 시무 리우(Simu Liu) 등 여러 유명 인사가 드림포스 2022를 축하하기 위해 방문한다. 역대 드림포스 연사로는 버락 오바마(Barack Hussein Obama II) 전 미국 대통령을 비롯, 전 국무장관 힐러리 클린턴, 케냐의 인권 운동가 니스 나일란테이 렝게트, 영화배우 윌 스미스 등이 있다.

다양한 인사이트를 얻을 있는 드림포스

행사 첫째날인 20일(화) 에는 세일즈포스의 창업자이자 최고경영자(Chief Executive Officer)인 마크 베니오프(Marc Benioff)와 공동 경영자 브렛 테일러(Bret Taylor)가 기조연설자로 등단해 ‘고객 성공사례’ 를 소개한다.

둘째날에는 ‘지속가능성’을 주제로 세계적인 동물학자 제인 구달과 함께 세일즈포스가 추구하는 지속가능성에 관해 논의한다. 이 외에도 전 미국 부통령 엘 고어(Al Gore), 비메오(Vimeo)의 CEO 안자리 수드(Anjali Sud) 등의 인사가 다양한 인사이트를 제시한다.

마지막 날인 22일(목)에는 ‘평등’을 주제로 올림픽 및 패럴림픽 참가자들의 강연이 이어질 예정이다.

손부한 세일즈포스 코리아 대표는 “드림포스 2022는 다양한 체험을 통한 인사이트의 확장, 고객의 눈으로 세상을 볼 수 있으며 기업의 새로운 역할에 대해 배울 수 있는 자리”라며, “세일즈포스는 앞으로도 새로운 IT기술를 통해 더 나은 세상을 위한 디지털 혁신을 지원하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 강조했다.

이번 드림포스 2022는 하이브리드 형식으로 세일즈포스의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인 ‘세일즈포스플러스(Salesforce+)에서도 시청이 가능하다.

Author
김성지 기자

김성지 기자

디지털 인사이트 기자. 아픈 건 참아도 궁금한 것은 못 참는 ENTJ. 궁금증을 해소하다 보니 아는 것이 많아졌어요. 어제보다 오늘, 오늘보다 내일, 더욱 명확해진 인사이트로 찾아올게요. blueksj13@gmail.com

Comments
  • digitla-insight-202102-offline-ads-M4A-media4thaligence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