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oday

국가의 자율 학습 메이트, 바우처 공급기업 선정된 클래스101

-교육부·국가평생교육진흥원이 실시하는 평생교육 바우처 사업 사용기관 선정
-다양한 카테고리 중 관심 분야의 클래스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공급기업 선정에 이어 평생교육 바우처 사용기관 등록

온라인 클래스 플랫폼 클래스101이 평생교육 바우처 사용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5일 전했다.

연간 최대 70만원까지 지원되는 바우처

평생교육 바우처는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이 실시하는 사업으로 정부의 인증한 평생교육 기관에서 사용할 수 있는 이용권이다. 학습자 본인이 자율적으로 학습 활동을 결정하고 참여할 수 있다. 만 19세 이상 성인 중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계층 등을 대상으로 1회 35만원, 연간 최대 70만원까지 지원해 평생교육 바우처 사용기관에서 수강료·교재비·재료비 등으로 사용할 수 있다.

지속가능한 학습, 배우고 싶은 것을 배운다

클래스101이 평생교육 바우처 사용기관으로 등록됨에 따라 취미·머니·커리어 등 관심있는 분야의 다양한 클래스 중 바로 수강 가능한 클래스를 선택해 배울 수 있다. 클래스를 위해 준비된 키트 역시 함께 구매가 가능한 만큼 다채로운 경험과 지속적인 학습 참여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용방법은 평생교육 바우처 웹사이트에서 필요한 서류를 제출하고 대상자로 선정되면 NH평생교육희망카드 발급 후 클래스 및 키트를 신청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클래스101 웹사이트 내 평생교육 바우처 웹사이트에서 확인 가능하다.

클래스101과 함께하는 중소벤처기업부

지난 2월 중소벤처기업부가 중소기업의 디지털화를 촉진하고 비대면 서비스 분야를 육성하기 위해 마련한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공급기업으로도 선정된 바 있으며, 현재까지 약 1,700여개의 기업 고객사가 이용하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클래스101이 제공하는 클래스는 OA(Office Automation)·보고서 작성·비즈니스 외국어 등 업무 스킬을 향상시킬 수 있는 카테고리, 요식업·쇼핑몰·온라인 굿즈 등 다채로운 창업 관련 카테고리 등 실질적 업무와 사업운영에 있어 즉시 적용 가능한 노하우를 얻을 수 있는 클래스들로 구성된 만큼 높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더욱이 수요기업은 90%까지 지원받을 수 있어 최대 20만원만 지불하면 수강이 가능하며 온택트 시대 결제부터 신청, 수강까지 원스톱 비대면으로 진행되는 만큼 이후에도 많은 기업의 신청이 예상된다. 클래스101은 분기별 기업 고객의 니즈를 반영하여 카테고리를 업데이트 해 나갈 예정이다.

고지연 클래스101 대표는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공급기업 선정에 이어 평생교육 바우처 공급기업으로도 등록돼 기쁘다. 앞으로도 온라인 클래스 플랫폼의 선두주자로서 더 많은 기업들과 개인들이 배움에 있어 장벽 없이 선택하여 학습하고 누릴 수 있는 기회를 만들 수 있도록 다양한 카테고리의 클래스와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Author
김성지 기자

김성지 기자

디지털 인사이트 기자. 아픈 건 참아도 궁금한 것은 못 참는 ENTJ. 궁금증을 해소하다 보니 아는 것이 많아졌어요. 어제보다 오늘, 오늘보다 내일, 더욱 명확해진 인사이트로 찾아올게요. blueksj13@gmail.com

Comments
  • digitla-insight-202102-offline-ads-magnumvint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