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Today

광고, 클라우드 통해 혁신ing

– 머신러닝으로 광고 예산 배분 최적화
– 캠페인 UI·UX 향상
– 영상 엔드카드 자동 생성

글로벌 AI 기업인 몰로코(Moloco)가 클라우드 기반 프로그래매틱 광고 플랫폼 ‘클라우드 DSP(Demand-Side Platform)’를 업데이트했다.

이번 업데이트는 ▲머신러닝 기반의 예산 배분 최적화를 통한 광고 성과 개선 ▲캠페인 UI·UX 향상을 통한 사용자 편의 증대 ▲광고 크리에이티브 자동 제작을 포함한다.

몰로코 클라우드 DSP의 주간 예산 최적화 기능은 한 주 중 가장 성과가 좋은 요일과 시간을 고려해 광고비 지출을 최적화함으로써 퍼포먼스 마케터가 예산을 최대한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와 함께 머신러닝 엔진이 실시간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학습해 광고 성과를 개선한다.

새로운 UI·UX는 네 단계의 직관적이고 간단한 안내와 캠페인 목표, 입찰 방식, 예산 등에 대한 권장 설정을 통해 마케터가 캠페인을 쉽게 설정할 수 있도록 한다.

몰로코 클라우드 DSP는 가로와 세로, 정방형 형식으로 영상 엔드카드를 자동 생성할 수 있다. 이 옵션을 사용하면 영상 엔드카드 이미지를 직접 만들고 업로드할 필요가 없다. 자동으로 생성된 엔드카드에는 캠페인을 진행하는 앱 타이틀과 로고, 개발사 이름, 리뷰 및 별점 정보와 콜투액션(CTA)이 포함된다.

안드레이 필라토프(Andrey Filatov) 오리지널 게임즈 마케팅 책임자는 “몰로코의 주간 예산 최적화 기능 덕분에 안드로이드에서 집행하는 캠페인의 CPA(Cost Per Action)를 20% 줄이고 ROAS는 7.6% 늘렸으며, iOS에서 집행하는 캠페인의 경우 CPA 12% 감소와 ROAS 2% 증가를 달성했다”고 말했다.

Comments
© DIGITAL iNSIGHT 디지털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콘텐츠는 저작권법 제7조 규정된 단서조항을 제외한 저작물로서 저작권법의 보호대상입니다. 본 기사를 개인블로그 및 홈페이지, 카페 등에 게재(링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기사의 출처(로고)를 붙여주시기 바랍니다.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더라도 출처 없이 본 기사를 재편집해 올린 해당 미디어에 대해서는 합법적인 절차(지적재산권법)에 따라 그 책임을 묻게 되며, 이에 따른 불이익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Related Posts